ㅣ자료실


플라이강원, 260석 규모 중대형 항공기 7월 도입


유럽 전역 운송 가능…2025년까지 동일기종 7대 확보 

양양국제공항을 모기지로 하는 플라이강원은 항공기 임대사와 중대형기 A330-200기종 임대계약을 했다고 29일 밝혔다.

계약은 플라이강원 기술팀이 해당 항공기가 주기 된 외국 현지를 방문, 상태를 꼼꼼히 점검한 후 계약서에 서명하는 방식으로 이뤄졌다.

플라이강원은 태스크포스(T/F)를 구성해 1년 이상 A330 기종 도입을 준비했다. 

중대형기 A330-200은 비즈니스석 18석과 이코노미석 242석 등 총 260석의 객실과 컨테이너 26개 등 총 21t의 화물을 탑재할 수 있는 능력을 갖추고 있다. 또 최대 1만3천450km 장거리 비행이 가능하다.

이에 따라 플라이강원은 미주 중서부와 유럽 전역의 도시로 승객과 화물을 운송할 수 있다.

계약한 항공기는 다음 달 동체 도색에 들어가 가능한 한 빨리 작업을 마무리하고 오는 7월 도입한다는 계획이다.

플라이강원은 2025년까지 동일기종 7대(여객기 4대, 화물기 3대)를 차례대로 도입해 연간 90만 명의 외래 관광객을 유치하고 12만t의 국제화물을 수송한다는 계획이다.

플라이강원 관계자는 "A330-200기종 양양공항 운항을 위한 조업 시설과 장비, 소방등급 상향, 화물취급 터미널 건설 등을 관계기관과 원만히 협의하고 있다"고 말했다.

출처:항공정보포털시스템(3.31)




[한국항공우주기술협회] 서울시 중구 통일로 26 (봉래동1가 132-4, 한일빌딩 3층) / TEL. 02-778-0986
Email : kaea88@naver.com 법인등록번호 : 116221-00000053 사업자등록번호 : 104-82-09217